당신임을 증명해야 이 사이트를 방문할 수 있습니다. 성인입니까?

We all love beer

역사 여행

역사 여행

오늘날 최고의 맥주가 당신 식탁에 오르기까지 먼 길을 돌지만 맥주의 근원까지 가는 더 긴 여행이 있으며, 8000년 걸린 이 여행은 오래된 만큼 흥미롭습니다. 공교롭게도 여러 길이 섞이며 이는 맥주공장에서 처럼, 맥주의 역사는 세계에서 제일 많이 소비되는 술 중에 하나가 되기까지 여러 단계를 거쳐야 했습니다. 이 두 역사를 이해하기 위해 초창기인 곡식부터 시작해서 발전단계를 거쳐 우리 모두가 즐기는 잔 단계까지 갑시다.

B.C - 메소포타미아

정황을 미루어 보아 맥주는 만들어진 것이 아니고 발견된 것입니다.

B.C - 메소포타미아

메소포타미아

모든 것은 빗물에 젖어 효모와 만나 알코올을 생산한 곡물(빵 반죽) 의 자연스러운 발효 때문입니다.
기초 맥주가 만들어졌으며, 세계가 즐기게 됐습니다.

6000 AD - 수메르

맥아, 창조의 기반. 생산되는 첫 번째 물품이고 모든 과정의 기초입니다.

6000 AD - 수메르

수메르

여기에 맥주제조의 기록이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.
수메르인들이 양조 학습과 이후에 있을 생산의 기초를 주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.
하루 일과를 분담할 때 남자는 곡식을 심고 추수했으며 여인들은 이 곡물로 곡물가루, 빵 그리고 당연히 맥주를 생산했으므로 이 역사의 주역이었습니다.

1700 BC - 바빌론

건조, 맥주의 특성을 규정.

1700 BC - 바빌론

바빌론

곡물을 건조하는 방법에 따라서 다른 특성의 맥주를 제조하게 됩니다.
역사적으로 봤을 때, 이 단계는 맥주가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갈 지 결정지었습니다.

1550 BC - 고대 이집트

기쁠 때나 불행할 때도…

1550 BC - 고대 이집트

고대 이집트

고대 이집트에 들어서면서 맥주는 신성한 중요성을 갖기 시작했습니다.
말 그대로 신의 술로 여기고 병든 자들에게 줬을 거라 여겨집니다.

100 AD - 로마제국

뒤로 한 걸음, 앞으로 두 걸음

100 AD - 로마제국

로마제국

로마인들 때문에 그 당시 인기를 누리고 있던 와인에게 맥주가 점점 뒤쳐지기 시작했습니다.
그러나 동시에 이 술을 즐기던 무리 사이엔 여전히 자리를 지켰으며 제국이 확장됨에 따라 새로운 영토를 얻기 시작했습니다.

1067 AD - 중세기

발효, 맥주의 핵심변신. 이 단계에서 맥주가 진화하고 우리가 알고 있는 형태를 취합니다.

1067 AD - 중세기

중세기

일상에서 여인들은 바와 양조장에서 - 장인정신으로 또는 상업적인 목적으로 - 맥주 제조를 전적으로 담당했습니다.
그녀들은 브루 마스터였습니다, "맥주를 만드는 사람"이라는 뜻으로 해석하면 됩니다.

1760 AD - 산업혁명

거르기, 기본만 유지하는 단계. 조리법에 있어서 더욱 반짝거리는 액체지만 역사에 있어서 생산의 동력을 의미합니다.

1760 AD - 산업혁명

산업혁명

제조과정을 활성화하고 대량 생산할 기계가 도입됐습니다.
여기에 과학혁명을 추가해서 맥주의 효모를 깊이 연구할 수 있었으며 드디어 1876년에 루이 파스퇴르가 가볍고 적절한 맥주 종류를 창조하여 대중화시켰습니다 라거.

2016 AC - 현재

보틀링: 제공 준비 완료 현재 이 두 역사가 연결됩니다.

2016 AC - 현재

현재

잔의 차례입니다.
기다림은 끝났습니다.
밭에서 시작해서 테이블까지 가는 조심스러운 제조 프로세스에 도달하기 위해 수천 년의 여행을 마치고 맥주는 항상 해온 대로 할 수 있습니다: 즐기다.
이 아름다운 역사를 위하여 건배.